인간세포 이용한 ‘인공심장’ 세계 최초로 제작- RNX TV

0
4

인간 세포를 이용해서 3D 프린터로 혈관까지 갖춘 인공심장이 제작됐다.

이스라엘 텔아비브대 연구팀의 탈 드비르(Tal Dvir)교수는 최초로 인간의 세포를 이용해서 세포와 혈관, 심장 구조가 제대로 갖춘 인공심장을 3D 프린팅에 성공했다.

드비르교수는 환자의 복부 부위에서 나온 지방 조직을 생체실험했다.

그 후 그와 그의 팀은 조직 세포를 다능성 줄기세포로 변환했고, 이것을 심장 근육세포와 내피세포로 분리 하였다.

또한 지방 조직을 이용해 3D 프린터의 “잉크” 역할을 할 환자 맞춤형 하이드로겔을 만들었다.

그 결과 크기는 토끼 심장에 불과하지만, 심장 이식 의술 미래에 큰 잠재력을 가진 인공 심장이 완성 되었다.

드비르 교수는 CNN을 통해 “다음 단계는 3D로 인쇄된 심장이 적절하게 기능하도록 훈련시키는 것이다. 성공하면 3D로 인쇄된 심장을 동물 모델에 이식한 다음 성공적으로 이식이 되면 차차 인간에게도 이식 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RNX NEWS’ 유투브채널 구독하세요! Subscribe! 클릭! ☞ https://goo.gl/Gxm9Nd

#인공심장 #인간세포 #3D 프린터 #탈 드비르 #Tal Dvir #

NEWS의 또 다른 시작 ‘RNX NEWS’ Subscribe! 클릭! ☞ https://www.rnx.kr/

원본 바로가기

댓글달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