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브스가 선정한 2019년 가장 높은 출연료를 받은 ‘영화배우 10’…1위는 ‘드웨인 존슨’ – RNX tv

0
3

포브스가 2019년 가장 높은 출연료를 받은 영화배우 10을 발표했다.

영화 ‘분노의 질주’, ‘주만지’ 의 드웨인 존슨과 ‘결혼 이야기’의 여배우 스칼렛 요한슨이 남녀 1위를 차지했다.

이는 2018년 6월 1일과 2019년 6월 1일 까지의 수익을 근거로 산출했다.

- Advertisement -

존슨은 세금을 포함해서 8천940만 달러를 벌었으며 요한슨은 5600만 달러를 벌었다.

가장 높은 출연료를 받는 여배우들은 전년보다 69% 증가한 3억 1천 5백만 달러를 벌어드렸지만 가장 높은 출연료를 받은 남자 배우들이 벌어드린 6억 달러에는 크게 못미쳤다.

다음은 나머지 남녀 배우들의 출연료 순위이다.

2. 콜롬비아 출신 여배우 소피아 베르가라 – 4,410만 달러, ‘토르’ 크리스 헴스워스 – 7,640만 달러

3. 영화 ‘금발이 너무해’의 여배우 리즈 위더스푼 – 3,500만 달러, ‘아이언맨’의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 6,600만 달러

4. 영화 ‘디스트로이어’의 여배우 니콜 키드먼 – 3,400만 달러, 인도 출신의 배우 악쉐이 쿠마르 – 6,500만 달러

5. 제니퍼 애니스톤 – 2800만 달러, 성룡 – 5800만 달러

6. 시트콤 ‘빅뱅이론’의 여배우 케일리 쿠오코 – 2500만 달러, 배우 겸 영화 감독 브래들리 쿠퍼 – 5700만 달러

7. 엘리자베스 모스 – 2400만 달러, 가수겸 배우 아담 샌들러 – 5700만 달러

8. 영화 ‘버즈 오브 프레이’의 할리퀸 ‘마고 로비’ – 2350만 달러, 캡틴 아메리카의 ‘크리스 에반스’ – 4350만 달러

9. 2004년 오스카상을 수상한 여배우 ‘찰리즈 테론’ – 2,300만 달러, 배우 겸 코미디언 ‘폴 러드’ – 4100만 달러

10. 매디컬 휴먼 드라마 ‘그레이 아나토미’의 여주인공 ‘엘렌 폼페오’ – 2,200만 달러, ‘알라딘’의 윌 스미스 – 3,500만 달러

‘RNX news / tv’ 유투브채널 구독하세요! ☞ https://goo.gl/Gxm9Nd

NEWS의 또 다른 시작 ‘RNX news / tv’ ☞ https://www.rnx.kr/

#포브스 #드웨인 존슨 #스칼렛 요한슨 #분노의 질주 #결혼 이야기 #크리스 헴스워스

[RNX news / tv] : [copyrightⓒ RNX news/tv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RNX news / tv
◈ https://www.rnx.kr
◈ https://twitter.com/rnx_tv
◈ e-mail : rnx2301@hanmail.net (취재 및 보도 요청)

원본 바로가기

댓글달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